남성 한번 할때 몇분? 고작 5분? 해결 방법은?

한번 할때 몇분?
시간 늘리는 해결방법은?

과연 남성이 한번 할때 몇분이나 할까? 남성의 평균 사정시간은 과연 5.5분일까? 정말 조루증이 아니라고 할 수 있을까? 5.5분만 넘으면 남자와 여자 모두 만족할 수 있을까? 오늘은 남성이 성관계를 한번 할 때 여성과 함께 행복함을 느끼려면 몇 분 하는 것이 가장 좋을지 이야기 해보자.

물음표 이모티콘

남성 한번 할때 몇분? 그 진실은?

미국의 한 연구에서 전세계 500쌍의 커플을 대상으로 실험을 했다. 결과는 평균적으로 사정을 하는데 걸린 시간은 5.5분이라고 한다. 하지만 5.5분으로 여성이 만족 할 수 있을까? 절대 그렇지 않다.

여성의 경우 평균적으로 삽입 이후 오르가즘에 도달하는데 평균 13분이 걸린다. 즉 남성의 평균 사정에 2배에 이른다. 조루증은 아니지만 문제는 여성이 파트너가 만족하기에는 턱없이 부족하다.

실제로 여성 매거진 코스모폴리탄에서 여성을 대상으로 이런 질문을 했다. 삽입 성관계시 오르가즘을 느끼는 횟수는? 그 결과는 충격적이다. 여성의 75%는 삽입을 통해 오르가즘을 경험한 적이 없다고한다. 이중에서 남성의 짧은 관계 시간은 상당 부분을 차지 할 것이다.

또한 근래에 들어서는 많은 학자들은 남성의 조루증은 시간과 무관 하다고 한다. (참고 링크) 시간보다는 자신이 원하는 순간까지 사정을 지연할 수 있는지, 여성 파트너가 오르가즘을 느끼는 시간까지 사정을 지연할 수 있는지가 기준이 되어야 한다고 한다.

내용을 아래와 같이 정리해보자. 남성의 평균 시간은 5.5분이다. 하지만 조루증의 기준은 자신과 여성 파트너가 만족할때까지 사정을 조절할 수 있는가를 기준으로 하는것이 좋다. 여성 파트너가 만족하는 평균 시간은 13분이다.

더 오래 하는 방법은 무엇일까?

만약 관계시 여성 파트너가 만족할때 까지 사정이 조절되지 않는다면? 어떤 해결 방법이 있을까? 아래의 방법을 통해 사정을 지연하는 훈련을 해보자.

스탑 앤 스타트 (Stop & Start)

  • 스탑 앤 스타트 기법은 비뇨기과 의사인 시멘스 박사에 의해서 처음 만들어진 훈련이다. 조루증 예방에 아주 큰 효과를 주며 많은 비뇨기과 의사들이 추천하는 방법이다. 스탑 앤 스타트 기법은 남성의 성기가 사정을 할 것 같을때 사정을 멈추고 사정감을 줄이는 훈련이다. 실제로 98% 조루증 성공률을 보인 연구결과가 있다고 하니 진행 해보길 권한다.

  • 1단계 : 편안한 상태에서 자위를 진행한다. 손외에 성인기구를 사용해도 상관없다. 이때 음경으로 부터 느껴지는 쾌감에 집중한다. 사정 직전의 쾌감에 대해 집중하며 클라이막스에서 오르가즘을 느낀다. 1~4일 진행한다. 이때 음란물을 보는 것은 금지이다.

  • 2단계 : 사정 이전에 찾아오는 사정감을 인지한다. 사정감이 클라이막스에 도달하기 전에 잠시 멈추고 사정감이 내려가는 것을 느낀다 3회까지 반복하고 4회째에 사정으로 연결한다. 감각이 익숙해질 때까지 2~3일 마다 반복하는 것이 좋다. 평균 3~4회를 하면 익숙해진다. 하지만 조루증이 심하면 10회 이상 진행하여 익숙해지길 권한다.

  • 3단계 : 따뜻한 물로 샤워를 하면서 진행한다. 손에 비누거품을 만들어 2단계와 같은 방법으로 진행한다. 이는 실제 관계를 가질때 삽입시 따뜻하고 습한 상태의 자극에 익숙해지게한다.

  • 4단계 : 3단계와 같은 방법으로 진행한다. 단 정지하지 않고 자극을 주는 동작을 멈추지 않고 계속 진행한다.

  • 5단계 : 사정감을 0~10점까지 등급을 매긴다. 전혀 흥분되지 않는 상태를 0점, 절정을 10점으로으로 매긴다. 4단계와 같은 방법으로 6점 까지 자극을 진행한다. 이후 4~5점 까지 천천히 자극 속도를 줄인다. 이후에 2분간 7점까지 자극을 유지한다. 5분 이상 사정을 하지않고 흥분 상태를 유지 할 수 있도록 훈련을 반복한다.

  • 스탑 앤 스타트 기법의 궁극적인 원리는 자신의 성기 자극에 익숙해지는 것이다. 또한 자극이 올때 릴랙스 하는 방법을 터는 하는것이다. 이 점을 명심하고 훈련하길 바란다. 더욱 많은 훈련방법을 알고 싶다면 아래의 글을 참고하자.


추천 콘텐츠 더 읽어 보기